몸이 근질 근질

2017.10.18 21:552017년..나를 만들기

며칠 동안의 긴장과
며칠 동안의 바쁨과
또 며칠이 지나면
오겠지 겨울이.
그 겨울이 오기 전에
바삐 움직여야 한다. 몸이.
짧은 해는 점점이 짧아지니.


'2017년..나를 만들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내껀데도 내꺼 아닌  (0) 2017.11.04
몸이 근질 근질  (0) 2017.10.18
잠못이룬 밤  (0) 2017.09.29